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승리, 연예인 참석 주최 파티 “강남에서 논다하는 사람들은 다모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빅뱅 승리가 10일 온라인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승리가 주체한 파티 사진이 재조명 됐다.

지난 2016년 12월에 방송된 빅뱅 특집 라디오스타에서는 승리가 자신이 주최한 생일파티 사진이 공개됐다. 다시 승리 파티에는 가수 정준영과 FT아일랜드 최종훈도 참석했다.

당시 방송에서 지드래곤은 승리가 과거 주최했던 파티인 ‘판타스틱 페스티벌’에 대해 얘기하면서 “강남에서 논다하는 사람들은 다 모였다”고 당시 본 것들을 생생하게 전달했다.

또 승리가 가장 높은 곳에서 파티장을 바라보며 영화 ‘위대한 개츠비’ 주인공처럼 행동했다고 폭로하며 현장 사진도 공개했다.

돈에 얽힌 각종 제보도 쏟아졌는데 승리는 “돈은 다 제가 내고, 욕도 다 제가 먹는다”며 속상해 했다.

사진을 본 네티즌은 ‘승리 스케일이 다른 파티네’, ‘승리와 친하게 지내는 모임인가?’, ‘승리와 절친한 박한별 남편도 있을까?’, ‘정말 승츠비네’ 등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