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1박 2일’ 제작진 “정준영 출연 중단… 촬영분 최대한 편집 방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서울신문 DB
정준영(29)이 KBS2 ‘1박 2일’에서 하차한다.

12일 ‘1박 2일’ 제작진은 공식입장을 통해 “사안의 심각성을 고려해 정준영씨의 1박 2일 출연을 중단시키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미 촬영을 마친 2회 분량의 방송분도 정준영씨 출연 장면을 최대한 편집 방송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정준영(29)의 소속사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오전 “해외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정준영은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즉시 귀국하기로 했다. 귀국하는 대로 경찰 수사에 성실히 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정준영은 카카오톡 단체대화방을 통해 불법 촬영한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전날 SBS 8뉴스는 “정준영씨가 동료 연예인과 지인들이 있는 카톡방에 불법 촬영한 성관계 영상이나 사진을 여러 차례 올렸다. 확인된 피해 여성만 10명”이라고 보도했다. 정씨가 ‘몰카’ 동영상을 공유한 카톡방 중에는 가수 승리 등 8명이 대화상대인 카톡방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