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트와이스, 사진 유포에 경고 “제가 올리지도 않은 사진이..무섭네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트와이스(TWICE) 채영이 사진 유포에 경고했다.

채영은 11일 트와이스 공식 SNS에 “제가 올리지도 않은 사진이 어딘가에서 올라 왔네요. 무섭네요. 그런 건 하지 맙시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채영은 휴가지에서 비키니와 편한 바지 차림으로 여유를 즐기고 있는 모습이다.

트와이스 채영 사진을 접한 네티즌은 “도대체 누가?”, “범죄행위는 하지 맙시다”, “비키니 모습도 예뻐”, “나도 놀러가고 싶다”, “사진, 동영상 등 유포는 절대 안 돼”등 반응을 보였다.

한편 채영이 속한 그룹 트와이스는 3월 20일과 21일 오사카 교세라 돔을 시작으로 같은달 29일과 30일 도쿄 돔, 4월 6일 나고야 돔 등 현지 3개 도시, 5회 공연에 총 21만명 규모의 돔투어를 진행한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