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여배우 앞에서 남자정력 언급한 정준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1일 SBS 8뉴스는 가수 정준영이 동료 연예인과 지인들이 있는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불법 영상을 여러 차례 올렸다고 보도했다.

정준영의 동영상 파문으로 그가 과거에 출였했던 ‘우리 결혼했어요’가 재조명을 받고 있다.

과거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에 정준영은 가상 부부로 배우 정유미와 연상연하 커플로 사랑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제주도를 찾았고 정준영은 횟집에서 식사를 하던 도중 전복을 가리키며 “전복이 남자 스태미나에 좋아서 이거 먹으면 난리난대”라고 말했다.

당황한 정유미가 선뜻 대답을 못하자 정준영은 “지구가 폭발할 정도”라고 덧붙였다. 이후에 정준영은 화가 난 정유미에게 공진단을 건넸다. 그러면서 “주사를 5000방 맞는 것보다 낫다더라”며 권했다. 공진단을 받아든 정유미는 “이거 먹으면 밤에 잠을 못 잔다던데”라며 유머를 던졌고, 정준영은 “그건 남자한테 하는 말이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