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쓰백’ 김시아, 이집트 영화제서 여우주연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당찬 아역 배우 김시아
6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 시네마운틴에서 열린 영화 ‘미쓰백’ 무대행사에 배우 김시아가 참석하고 있다. 2018.10.6 연합뉴스
영화 ‘미쓰백’의 아역배우 김시아가 생애 첫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12일 김시아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시아는 지난 2일부터 8일까지 이집트에서 개최된 ‘제3회 샤름 엘 셰이크 아시아 필름 페스티벌’(SAFF)에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김시아는 ‘미쓰백’에서 아동학대에서 탈출하려는 소녀 지은 역을 맡았다.

‘샤름 엘 셰이크 아시아 필름 페스티벌’은 이집트와 여러 나라 사이 문화 예술적 교류의 통로를 열고 더 깊은 문화간 지식 증진을 목표로 하는 영화제로 올해는 ‘미쓰백’을 포함한 아시아 26개국 58편의 영화가 상영됐다.

김시아는 소속사를 통해 “상을 받았다는 것이 꿈만 같고 잘 믿기지 않는다”며 “지은이를 연기할 수 있게 도와주신 모든 분께 정말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열심히 연기하는 배우가 되겠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