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60대 배우, 10대 의붓딸 성폭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극단배우 성폭행 사건이 화제다.

60대 극단배우가 10대 의붓딸을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기소 됐다. 13일 전주지검은 전북의 모 극단배우 A(66)씨를 의붓딸을 성폭행 및 추행한 혐의(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로 구속기소 했다고 밝혔다.

A씨의 범행은 피해자가 “성기가 아프다”며 친아버지에게 털어놓으면서 드러났다.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2차례에 걸쳐 성폭행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A씨는 부모님의 이혼 후 친아버지와 살고있는 의붓딸에 “엄마를 보러 놀러오라”고 유인한 후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의붓딸에 “사실을 알리면 가만두지 않겠다”고 협박까지 한 것으로 밝혀졌다.

검찰에 따르면 A 씨는 현재 범행을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