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SNS 해킹당해” 문채원, 정준영 루머에 휘말린 연예인들..어떤 친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문채원이 정준영의 게시글에 ‘좋아요’를 눌러 화제를 모았다.

14일 문채원이 정준영의 SNS 게시글 여럿에 ‘좋아요’를 눌렀지만 해킹에 따른 해프닝으로 밝혀졌다.

과거 정준영은 영화를 통해 문채원과 친분을 쌓게 되었고, 자신의 SNS 계정에 문채원과 절친 인증샷을 올리며 “와 주신 분들 고마워요. 사진은 청담에서 날 보러 날아온 내 사랑 현우랑 채원 누나”라는 언급을 한 바 있다.

또한 ‘라디오스타’ 출연 당시에도 정준영은 “지코가 문채원과 밥을 먹는다고 하면 ‘나 그 누나 진짜 좋아하는데!’하며 소리를 지른다”라 폭로했다. 이어 “또 하루는 문채원과 술을 마신다고 하니 그때도 ‘형!’ 하면서 소리를 지르더라”고 말하며 문채원을 언급한 바 있다.

한편 이른바 ‘정준영 동영상’ 피해자와 관련해서는 지금까지 알려진 피해자 외에도 단톡이 오간 내용을 봐서는 추가 피해자가 있을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런 상황에서 여자 연예인들은 정준영과 과거 친분이 있었다는 사실만으로 곤욕을 치르고 있는 상황이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