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방탄소년단, 미국 SNL쇼서 첫 신곡 무대… ‘에마 스톤 앞에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BTS) 앨범이 한국 가수 최초로 국제음반산업협회(IFPI)가 뽑은 ‘글로벌 앨범 톱10’에 올랐다. 한편 새달 새 앨범을 발매하는 방탄소년단은 미국 NBC방송 코미디쇼 ‘새터데이 나이트 라이브’(SNL)에서 처음으로 신곡 무대를 선보인다.

국제음반산업협회가 13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공개한 ‘글로벌 앨범 차트 2018’에서 방탄소년단의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LOVE YOURSELF 結 Answer)와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는 나란히 2위와 3위에 올랐다.

1위는 영화 ‘위대한 쇼맨’의 OST 앨범, 4위는 레이디 가가의 ‘스타 이즈 본’, 5위는 조니 할리데이의 ‘몽 뻬이 쎄 라무르’였다. 에드 시런의 ‘디바이드’(6위), 퀸의 ‘보헤미안 렙소디’(7위), 핑크의 ‘뷰티풀 트라우마’(8위), 에미넘의 ‘가미가제’(9위), 영화 ‘맘마미아’ OST가 뒤를 이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국제음반산업협회가 발표한 ‘글로벌 아티스트 차트 2018’에서 2위에 오른 데 이어 ‘글로벌 앨범 차트’에서도 한국 가수 최초 기록을 세웠다. 국제음반산업협회는 매년 세계에서 판매되는 실물 앨범 판매량과 디지털 음원 다운로드 수치를 합산해 앨범 차트 순위를 매긴다.

방탄소년단은 새달 12일 새 앨범 ‘맵 오브 더 솔: 페르소나’(MAP OF THE SOUL: PERSONA)를 세계에 동시 발매한다. 신곡 무대는 같은 달 13일(현지시간) 미국 NBC방송 SNL서 최초로 공개된다. 케이팝 팬으로 널리 알려진 할리우드 스타 엠마스톤이 진행자로 함께 한다.

이슬기 기자 seulg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