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설민석, “아내와 스승과 제자로 만났다” 호텔급 인테리어 집까지..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사 강사 설민석의 집이 눈길을 끌었다.

16일 tvN에서는 ‘어쩌다 어른 2019’가 3주에 걸쳐 선보이고 있는 설민석의 근현대사 강연이 잇따라 방송 됐다.

설민석은 지난 2007년 백년가약을 맺었는데 그의 아내는 가르치던 제자 중 한 명이라고 알려졌다. 두 사람 사이에는 아들 한 명이 있다.

설민석은 앞서 ‘집사부일체’에 출연해 신혼집을 최초로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모던한 느낌이 풍기는 인테리어, 깔끔하게 정돈된 수납장 등 호텔을 연상케 하는 럭셔리함이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또 가지런히 정리된 옷들로 가득한 드레스룸이 있었고, 의문의 금고도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설민석은 1970년생으로 단국대학교 연극영화과를 졸업한 뒤 연세대학교 교육대학원에서 역사교육학 석사를 수료하고 역사강사로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