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복면가왕’ 장규리, 봄꽃의 정체는 장규리 “목소리 너무 좋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복면가왕 봄꽃’의 정체는 걸그룹 프로미스나인의 장규리로 밝혀졌다.

17일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 ‘봄꽃’으로 출연한 장규리는 1라운드에서 ‘봄비’와 대결을 펼쳤다. 장규리는 이날 ‘봄비’와 아이유의 ‘금요일에 만나요’를 듀엣으로 무대를 꾸몄다.

‘봄비’에게 패한 장규리는 린의 ‘사랑했잖아’를 부르며 가면을 벗었다. 장규리의 등장에 출연진은 놀라워했다. 작곡가 김이나는 “걸그룹이야?”라고 말했고, 신봉선은 “목소리가 너무 좋았다”고 전했다.

한편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50분 방송된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