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호구의 연애’ 지윤미 등장에 양세찬 격한 반응 “이게 말이 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맨 양세찬이 ‘호구의 연애’ 출연자 지윤미에게 호감을 드러냈다.

17일 방송된 MBC ‘호구의 연애’에는 SNS 스타 지윤미가 출연했다.

지윤미가 등장하자 양세찬이 갑자기 심각한 분위기를 풍겨 눈길을 끌었다. 박성광이 지윤미에게 “세찬이 아냐”고 물었지만 지윤미는 “아니다. 처음 뵀다”고 답했다.

양세찬은 어디서 많이 본 것 같다면서 “혹시 연기하냐”고 물었고, 지윤미는 의류사업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윤미의 이름을 알게 된 양세찬은 웃음을 터뜨렸다. 양세찬은 “아니 잠깐만. 이게 말이 돼?”라며 귀까지 빨개졌다.

양세찬은 “진심 놀랐다. SNS 둘러보기 하면 나오는 분이다. 되게 괜찮으셔서 눌렀다. 패션 쪽으로 되게 유명하시다. 서치까지는 아니고 ‘되게 괜찮다’하고 그렇게 해서 봤던 분”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내가 계속 줌을 하고 있는 줄 알았다. 다가오시길래. 그리고 나서 이름 딱 이야기하니까 아차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실제로 본 느낌을 묻자 “솔직히 괜찮았다. 내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더 나으시다”고 호감을 내비쳤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