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창동 감독, AFA 공로상·감독상 수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창동 감독
이창동 감독이 지난 17일 홍콩에서 열린 제13회 아시안 필름 어워드(AFA)에서 공로상과 감독상을 받았다. 외신에 따르면 이 감독은 이날 시상식에서 공로상에 이어 영화 ‘버닝’으로 감독상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이 감독은 2008년과 2011년에도 각각 ‘밀양’(작품상·감독상)과 ‘시’(감독상·각본상)로 이 시상식에서 2관왕을 차지한 바 있다. 배우 박서준은 ‘라이징 스타상’을, 가수 겸 배우 김재중은 ‘넥스트 제너레이션상’을 각각 받았다.

조희선 기자 hsncho@seoul.co.kr

2019-03-1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