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서희, YG엔터테인먼트 저격글 뭐길래? “승리 버닝썬 논란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서희가 빅뱅 승리 관련 질문에 답을 했다.

한서희는 최근 개인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팬들로부터 받은 빅뱅 승리 관련 질문에 답을 게재했다.

한 팬이 SNS에 “버닝썬이랑 승리 그거 알고 있었죠? 알고 있었을 것 같아. 정말 가관이다. 우리나라 개판”이라는 질문을 하자 한서희는 “나는 클럽 진짜 안 좋아하고 노관심이라서(솔직히 어렸을 때는 갔었어요. 근데 진짜 22살 이후로 안 가요) 몰라요”라며 “자꾸 사람들이 한서희 승리 일 아는 것 같다 하는데 승리 노관심. 그거 승리 일 아니에요. 진짜로 구체적으로 말하면 승리보단 그 회사(YG)의 일이지. 당연히 유추는 해보셔도 되지만 말도 안 되는 루머는 생성하지 말아요. 때가 되고 기회가 맞물리면 다들 알게 될 수 있으니 괜한 어그로 아니고 진심으로“라고 답했다.

이어 ”승리 일이 아니라는 건 승리가 지금 욕먹고 있는 부분이 다 사실이 아니라는 말씀인 건가요? 혼란스러워요“라는 질문에는 ”아뇨. 제가 저격했던 내용이 승리의 관한 일이 아니라고요. 그 말 한 거예요. 승리는 관심 없어요“라고 강조했다.

한편 앞서 빅뱅 탑과 대마초한 혐의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한서희는 개인 인스타그램에 ”너도 알지? 내가 니네 회사 일 몇 개나 숨겨줬는지. 새삼 나 진짜 착하다. 기자들이 서희씨 그냥 터트리자고 제발 그 일 터트리자고 하는 거 너네 무서워서 그냥 다 거절했었는데 그때 그냥 터트릴 걸 그랬어. 뭔진 너도 알고 있을 거라 믿어. 내가 저 날 저기를 왜 갔을까? 너네도 알지?“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남겨 YG엔터테인먼트를 저격한 바 있다.

사진 = 한서희 인스타그램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