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정아, 근황 공개에 실검 1위 올킬 “성형설 부른 미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쥬얼리 출신 배우 박정아(38)가 공개한 근황 사진 한 장이 온라인을 뜨겁게 달궜다.

박정아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결혼하고 인상이 변하더니 아가 낳고 또 변했다. 부기 있는 얼굴이 이젠 더 익숙해진다. 시술 받은 것 같다. 앗싸. 굳었다. 육아로 다크서클 생기기 직전이니 부은 얼굴을 즐겨 주겠어. 엄마된 지 11일차”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사진 속 박정아는 카메라를 바라보며 환하게 웃고 있다. 더 어려진 미모가 눈길을 끌었다.

일부 네티즌은 박정아의 달라진 외모에 ‘성형설’을 제기했다.

이에 박정아의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측은 “성형은 말도 안 된다. 아기 낳은 지 얼마 되지 않았다. 어떤 엄마가 아이를 가진 상황에서 성형을 하겠냐”며 “체중이 증가했고 붓기가 안 빠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2001년 쥬얼리 멤버로 데뷔한 박정아는 2009년부터 연기자로 전향해 드라마 ‘내 남자의 비밀’, ‘화려한 유혹’, ‘내 딸 서영이’ 등에 출연했다.

2016년 프로골퍼 전상우(36)와 1년 6개월의 열애 끝에 결혼했으며 지난 8일 득녀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