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호구의 연애’ 女회원들 뽑은 제 1대 ‘호감 구혼자 왕’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늘 방송될 MBC ‘호구의 연애’에서 여성 회원들이 뽑은 가장 호감 가는 남성 회원, ‘호감 구혼자 왕’이 탄생한다.

지난 회 첫 여행지 대성리로 설레는 여행을 떠난 ‘호구의 연애’ 동호회 회원들이 본격 여행을 즐기기 전 ‘호구의 연애’ 동호회 회칙이 공개되었는데, 그 중 ‘호감 구혼자 왕’ 투표에 관한 항목이 가장 눈길을 끌었다.

여행 첫날 밤 여성 회원들은 가장 호감 가는 남성 회원들에게 투표를 하고, ‘호감 구혼자 왕’에게는 다음 날 원하는 이성과의 1:1 데이트권이 주어지는 것. 호감 구혼자 5인 모두 긴장한 기색이 역력하면서도 은근히 기대하는 표정을 숨기지 못해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마침내 첫 ‘호감 구혼자 왕’ 투표 시간이 찾아와 여성 회원들은 가장 호감 가는 남성 회원에게 투표를 시작하고, 그 시각 남성 회원들은 서로의 득표수를 예측하며 치열한 신경전을 벌여 폭소를 안길 예정이다.

특히 허경환은 자신 없어 하는 다른 회원들과는 달리 근거를 알 수 없는 자신감으로 가득 차 시종일관 여유로운 모습을 보여 다른 회원들을 혼란스럽게 해 웃음을 더한다.

첫 만남 호감도 1위 양세찬을 비롯해 유난히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여준 허경환 등 1대 ‘호감 구혼자 왕’의 주인공이 누가 될지 모두의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이어서 공개된 ‘호감 구혼자 왕’의 데이트 상대로는 누구도 예상치 못했던 여성 회원이 지목돼 이를 지켜보던 이들에게 또 한 번 충격을 안겼다는 후문이다.

또한 데이트를 시작한 ‘호감 구혼자 왕’은 웃음기 쫙 빼고 진지한 자세로 데이트에 임해 평소에 보여주지 않은 의외의 모습을 보여줘 스튜디오 MC들을 깜짝 놀라게 할 예정이다.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로맨스 버라이어티 ‘호구의 연애’ 두 번째 이야기는 오늘 밤 9시 5분 MBC에서 공개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