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안소희 “더 좋은 모습 보일 것”...‘와이키키2’ 임하는 남다른 각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안소희가 ‘으라차차 와이키키2’ 출연에 대한 남다른 각오를 다졌다.

2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는 JTBC 새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2’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연출 이창민 PD와 배우 신현수, 이이경, 김예원, 안소희, 문가영, 김선호가 자리했다.

안소희는 극 중 이준기(이이경 분)의 연극영화과 동기 김정은 역을 맡았다. 안소희는 이날 “오랜만에 드라마를 하게 돼서 되게 긴장도 되고 걱정도 되고 설레기도 하면서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안소희는 이어 “감독님, 작가님이 많이 얘기해 주시고, 대본리딩도 정말 많이 하고, 리허설도 정확하게 하면서 섬세하게 신경 쓰면서 작업하고 있다”며 “전에 보였던 모습보다 더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 많은 기대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JTBC 새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는 대환장의 수맥이 흐르는 게스트하우스 ‘와이키키’에 다시 모여든 청춘들의 우정과 사랑, 꿈을 위한 도전을 유쾌하게 그려낸 작품이다. 25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