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요정같은 미모와 환상적 몸매 ‘슈퍼탤런트’ 니카 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프랑스 파리 에펠탑에서 열린 ‘슈퍼탤런트 시즌 11’에서 2위를 차지한 슬로베니아의 미녀 니카 카(19)가 한국에서 연예활동을 할 것으로 알려졌다.

공부와 함께 모델 일을 병행하고 있는 니카 카는 178cm 35-24-36의 육감적인 몸매의 소유자다.

지난해 슈퍼탤런트 대회에서 2위로 당선되자 자국의 유력 신문사인 ‘Nedeljski dnevnik’에 수상 소식이 실리는 등 국민적인 관심을 끌었다.

슬로베니아어를 비롯해서 영어, 독일어, 세르비아어 등 4개 국어에 능통한 니카는 “한국에서 활동하게 돼 너무 기쁘다. 모델일과 노래 등 나의 장점을 살려 한국 팬들의 사랑을 받고 싶다“며 에이전시를 통해 포부를 밝혔다.

사진=스포츠서울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