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종합] ‘인생술집’ 이필모, 서수연 2년 전 만남~2세 계획 고백 “깜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인생술집’에 출연한 배우 이필모가 아내 서수연과의 과거 인연에 대해 밝혔다.

28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인생술집’에는 이필모, 서현철, 온주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필모는 아내와 첫 만남이 TV CHOUSN ‘연애의 맛’이 아니었다는 사실을 밝히며 “2년 전 ‘가화만사성’이라는 드라마를 찍었는데 수연 씨가 운영 중인 레스토랑에서 촬영한 거다. 촬영이 다 끝나고 둘이 셀카를 찍었다. 나중에 그 사진을 보여주는데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이필모는 당시에 대해 “촬영 끝나고 새벽 4시여서 너무 피곤한 때였다”고 회상하며 “그 사진을 보여주는데 너무 깜짝 놀랐다. ‘이게 무슨 일이야’ 싶었다”고 밝혔다.

서수연이 본 이필모의 첫인상도 전했다. 이필모는 “잘생기고 까칠한 느낌이라고 하더라”며 “2세 계획은 연내에 잘해보려고 한다”고 전했다.

방송에서 연애-결혼 과정이 노출되면 부담스럽진 않은지에 대한 질문에 이필모는 “전혀 그런 생각은 안해봤다”고 답했다. 옆에서 듣던 온주완은 “뮤지컬 ‘그날들’ 연습 때 ‘연애의 맛’ 출연 중이었는데 ‘진짜 좋다’고 하더라. 그때부터 느낌이 왔는데 이렇게 빨리 결혼하실 줄은 몰랐다”고 말했다.

이필모가 무대에서 서수연에게 프러포즈를 한 것에 대해서 묻자 온주완은 “원래는 안 한다고 했었다”고 폭로했다. 온주완은 “처음에는 ‘무대에서 안 하기로 했다’고 해서 안하는 줄 알고 공연장에 갔는데 카메라가 설치돼 있더라”고 밝혔다. 이에 이필모는 “할까 말까 끝까지 고민하다가 아침에 결정했다”며 “관객들 앞에서 했다. 불러야 할 노래가 두 곡이 있었는데, 한 곡 끝나고 그 사이에 했다”고 설명했다.

이필모와 서수연은 지난해 9월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 ‘연애의 맛’에서 만나 빠른 시간 안에 실제 연인으로 발전해 놀라움을 안겼다. 두 사람은 프로그램 안에서 서로에 대한 진실된 마음을 솔직하게 고백하고 눈물을 흘리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응원을 받았다. 14세 나이차를 극복하고 지난 2월 결혼에 골인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