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로드FC’ 권아솔 VS 만수르, 100만불의 주인은?[종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권아솔 대 만수르, 신경전부터 치열했던 두 사람의 결전의 날이 밝았다.

권아솔(33, 팀 코리아 MMA)은 18일 제주 한라체육관에서 만수르 바르나위(27, TEAM MAGNUM/TRISTAR GYM)와 대망의 ROAD FC 053(로드FC 053) 100만불 토너먼트 최종전을 치른다.

이번 ROAD FC 053(로드FC 053)에는 아시아 역대 최대 상금과 자신의 라이트급 챔피언 벨트가 걸려있다. 난투극을 벌이며 많은 화제를 낳았던 공식 기자회견도, 계체량 행사도 모두 끝났다.

이날 경기를 앞두고 권아솔은 “만수르에 대한 기대가 커지는 것에 대해서 난 정말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면서 “걔 그렇게 잘하지 않는다. 근데 사람들은 걔를 엄청 고평가해주니까, 내가 조금만 잘해도 더 강해 보이겠구나 그런 생각이 든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권아솔의 휴대폰 배경화면에는 ‘나는 만수르를 케이오 시킨다’라고 적혀 있었다. 지난 두 달간 이 배경화면을 사용했다고.

앞서 권아솔과 만수르는 지난 15일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몸싸움을 벌인 바 있다. 권아솔이 만수르의 바로 앞까지 다가가 몸으로 밀쳤고 뒤로 물러나던 만수르가 권아솔의 얼굴을 손으로 밀치면서 험악한 분위기가 연출된 것.

이어 17일 열린 공식 계체량 행사에서도 아찔한 상황이 벌어졌다. 권아솔이 만수르 바르나위에게 가까이 몸을 붙이자, 만수르 바르나위가 권아솔의 뒷목을 잡고 반격한 것. 한바탕 난투극이 벌어졌고, 심판진의 제지로 상황은 겨우 진정됐다.

권아솔과 만수르의 경기는 ROAD FC 053(로드FC 053) 경기는 오늘(18일) 오후 7시 스포티비 플러스(SPOTV+)에서 생중계 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승산 낮아도 법정 간다…‘깡’세진 바람난 남편

홍상수 등 혼인 파탄 책임자 소송 증가 법원 유책주의 유지 속 일부 변화 조짐 간통죄 위헌처럼 판결 변화 기대 심리 결혼 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