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종합] 에어서울, 탑승률 1위 기념 “해외항공권 단돈 900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에어서울이 ‘탑승의 온도’ 이벤트를 내놨다.

에어서울은 20∼22일 일본 10개 노선과 홍콩, 다낭, 보라카이, 코타키나발루, 괌, 시엠레아프 노선에서 노선별로 최대 900석씩 항공운임을 900원 특가에 내놓는 ‘탑승의 온도’ 이벤트를 한다고 밝혔다.

유류세와 항공세를 모두 포함한 편도 총액은 ▲ 오사카·후쿠오카·다카마쓰·시즈오카·요나고·도야마·히로시마 3만9천100원 ▲ 동경·삿포로·오키나와 4만300원 ▲ 홍콩 4만3천700원 ▲ 다낭·보라카이 4만5천900원 ▲ 코타키나발루 4만7천100원 ▲ 괌 6만4천400원 ▲ 시엠레아프 10만7천원부터다.

탑승 가능 기간은 오는 21일부터 10월 26일까지다.

에어서울은 “지난 1분기 탑승률(91.2%)이 국내 항공사 가운데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한 데 대한 고객 사은 행사”라며 “이번 특가는 에어서울의 가장 큰 정기 특가인 ‘사이다 특가’보다 저렴하다”고 소개했다.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호남 최고층 짓겠다고 광주시 난타한 호반건설

4년 전 광주시 “교통혼잡” 건축허가 유보 광주방송, 10여일 새 10건 광주시정 비판 결국 건축 승인받아 내년 본격 입주 앞둬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