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성우 박지윤, 알고보니 故박용식 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성우 박지윤이 남편과 라디오에 출연했다.

1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서울·경기 107.7MHz)의 코너 ‘나나랜드’에는 성우 정형석과 박지윤 부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영철은 ‘정형석 씨가 요리를 잘하냐’라는 질문에 박지윤은 “대답 대신 한숨으로 하겠다”고 답했다.

이에 남편 정형석이 “제가 또 마음만 먹으면 잘할 수 있다”라고 자신감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정형석과 박지윤은 ‘김영철의 파워FM’에 매주 월요일마다 고정 출연해 ‘현실부부’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성우 박지윤은 1999년 뮤지컬배우로 데뷔해, 1년 후 2000년 연극배우 데뷔했으며 그 후 2005년 KBS 31기 공채 성우로 정식 데뷔하였다. 아버지가 배우 故(고)박용식이며, 남편은 같은 KBS 소속의 32기 공채 성우 정형석이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