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안녕하세요’ 돈스파이크 16kg 감량 성공 ‘날씬해진 모습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작곡가 겸 가수 돈스파이크가 16kg를 감량한 모습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1일 방송되는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 돈스파이크가 출연해 슬림해진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돈스파이크는 “오늘까지 16kg 정도 빠졌다“고 밝혔고 이영자는 “다리를 보고 깜짝 놀랐다. 다리는 정혁이야”라며 감탄사를 연발했다.

이어 돈스파이크는 모델같이 매끈한 다리의 비결 역시 따로 왁싱하거나 관리한 것이 아닌 바비큐를 하던 중 숯불에 타버린 것이라는 웃픈 사실을 밝혀 배꼽 잡는 웃음을 선사했다.

이날 방송에서 돈스파이크는 무슨 말을 해도 슬픔이 우러나는 ‘갑분짠(갑자기 분위기 짠하게)‘ 상황을 연출할 예정이다.

매일 술을 물처럼 마시고 마셨다하면 끝장을 보는 지나친 알코올 사랑으로 고민하는 20대 여대생의 사연이 소개되자 돈스파이크는 “저도 젊었을 때 많이 마셨는데 서른 살 때 고혈압 판정을 받았다”고 말해 짠내를 폭발시켰다.

또 이영자가 맛깔스러운 고기 먹방으로 많은 사랑받고 있는 돈스파이크에게 “고기 먹는 리듬이 있다”, “씹는 게 다양하다”고 극찬하자 정작 돈스파이크는 “먹방할 때 콤플렉스가 있다. 어렸을 때 입이 돌아갔었다”는 슬픈 답변을 내놓기도 했다.

특히 돈스파이크가 숨겨진 트라우마를 공개하자 신동엽은 “무슨 말만 하면 결말이 되게 슬프게 끝난다”며 깊은 한숨을 내쉬었다는 전언.

한편, KBS2 ’안녕하세요‘는 1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