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캐머런 보이스 사망, 향년 20세에 진 별 “수면 중 발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캐머런 보이스 사망
캐머런 보이스가 사망 이틀 전 인스타그램에 올린 마지막 사진.
할리우드 배우 캐머런 보이스가 갑작스럽게 사망했다. 향년 20세.

7일(현지시각) CNN 등 복수의 매체에 따르면 캐머런 보이스 가족은 대변인을 통해 “캐머런 보이스가 지속적인 건강 악화로 인해 수면 중 발작을 일으켜 사망했다”고 전했다.

대변인은 “세상은 가장 밝게 빛날 빛을 하나 잃었다. 그러나 그의 영혼은 그를 사랑하는 이들에게 영원히 남을 것”이라며 “사랑하는 아들과 형제를 잃은 이들에 대한 사생활도 보호해달라”고 이야기했다. 정확한 병명은 밝히지 않았다.

캐머런 보이스는 1999년생으로 영화 ‘미러’, ‘이글아이’ 등을 통해 아역 배우로 연기를 시작했다. 이후 ‘그로운 업스’, ‘돌핀 테일2’에 출연했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 ‘제시’ 시즌1부터 시즌4까지 출연하기도 했다.

또한 디즈니 악당 2세들의 판타지 어드벤처를 그린 이야기 ‘디센던츠’에서 열연을 펼친 바 있다. 2012년에는 영 아티스트 어워드 아역연기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사망 이틀 전까지도 인스타그램에 근황을 올리며 팬들과 소통한 캐머런 보이스의 갑작스런 사망 소식에 팬들은 물론, 동료 배우들도 애도를 전하고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