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천우희가 말하는 김혜수 손등 키스 “같이 눈물 흘리다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천우희가 김혜수와의 손등 키스 비하인드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8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영화 ‘멜로가 체질’의 주연인 배우 천우희, 안재홍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MC 김성주는 천우희를 “데뷔 16년차 배우”라고 소개하며 “2014년 영화 한공주로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당시 눈물의 수상소감이 화제가 됐다”고 말했다.

이에 천우희는 “잊을 수 없는 순간이었다. 저는 제가 울고 있는지도 몰랐다. 정말 잘 참고 얘기를 잘했다고 생각했는데 내려와서 봤더니 화장이 다 지워질 정도로 울고 있더라”며 당시를 떠올렸다.

MC 김성주는 이어 “이날 김혜수 씨가 같이 눈물을 흘리는 게 포착이 되면서 화제가 됐다. 또 다른 시상식에서는 손등 키스까지 해주는 장면이 화제가 됐다”고 말했다.

이에 천우희는 “당시 축하무대를 보고 감동을 받아서 눈물을 흘리고 있었다. 그 때 (김혜수) 선배님도 그 무대를 보고 눈물을 흘리고 계시더라. 서로 눈이 마주치자 같이 눈물을 흘렸고, 그 때 손등 키스를 해주셨다”고 설명했다.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