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유미 45kg, 50kg란 말에 발끈한 이유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정유미가 몸무게를 언급했다.

지난 8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검법남녀2’에서는 백범(정재영 분)과 은솔(정유미 분)이 ‘마중동 조현병 존속살인사건’의 시신을 찾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백범은 이날 시신의 무게와 비슷한 몸무게를 찾아 시신 운반 시뮬레이션을 해보려고 시도했다. 그러면서 백범은 은솔에게 “몸무게 50㎏ 정도 돼?”라고 질문, 은솔은 “45㎏인데요”라고 대답했다.

하지만 백범은 은솔에 “차에 타서 누워”라고 지시, 차에 올라탄 은솔은 엄청난 속도에 몸을 가누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를 본 백범이 “몸무게 50㎏ 아니냐”고 묻자 은솔은 “50kg 아니야 45kg이라니까”라고 거듭 정정해 웃음을 안겼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