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송혜교 근황, 이혼 후 절정 미모 “행복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송중기(34)와 이혼 소식을 전한 배우 송혜교(38)의 근황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패션 매거진 엘르 홍콩은 11일 공식 SNS에 “송혜교가 보석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모나코에 나타났다”며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송혜교는 긴 웨이브 머리에 드레스를 입고 치명적인 미모를 발산했다.

송혜교는 “안녕하세요. 송혜교”라며 “저는 지금 모나코에 와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송혜교는 “이렇게 멋진 주얼리와 함께 시간을 보내게 돼서 행복하다. 여러분께 소개할 수 있어 영광”이라면서 활짝 미소 지으며 손을 흔들었다.



송중기와 2017년 10월 결혼한 송혜교는 지난달 27일 이혼 소식을 전했다. 현재 이혼 절차를 밟고 있으며, 오는 8월 중으로 마무리하겠다는 계획이다.

송혜교는 이혼 사유에 대해 “성격 차이”라며 “앞으로 더 좋은 모습으로 여러분께 보답하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독방 요구한 고유정, 재소자들과 함께 지내자

전 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교도소에 입감한 고유정(36·구속기소)이 다른 재소자들과 원만하고 지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18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