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송혜교 근황에 쏟아지는 관심 “눈부신 프로정신”[SSEN시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송혜교가 송중기와의 이혼 조정 중에도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내면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이혜주 W코리아 편집장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 사랑”이라는 글과 함께 송혜교의 근황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드레스 차림의 송혜교를 껴안고 행복한 웃음을 짓고 있는 이 편집장의 모습이 담겨 있다. 짙은 메이크업을 한 송혜교는 매혹적인 미소를 지으며 빼어난 미모를 과시했다.

이는 모나코에서 열린 쥬얼리 브랜드 행사에 참석한 송혜교의 모습으로, 앞서 11일 패션매거진 엘르 홍콩 측이 송혜교의 영상을 공개해 시선을 모은 바 있다.



해당 영상에서 송혜교는 긴 웨이브 머리에 드레스를 입고 치명적인 미모를 발산했다. 송혜교는 “저는 지금 모나코에 와있다”면서 “이렇게 멋진 주얼리와 함께 시간을 보내게 돼서 행복하다. 여러분께 소개할 수 있어 영광”이라면서 활짝 미소 지으며 손을 흔들었다.

앞서 송혜교는 지난 6일, 중국 하이난성 싼야에서 열린 화장품 브랜드 행사에도 모습을 드러냈다. 이혼 후 첫 공식 행사 참석이었기에 국내외 팬들의 관심이 뜨거웠다.

이날 송혜교는 자신을 보러 현장에 온 중국 팬들을 향해 연신 손을 흔들며 화답했고, 한국어로 “너무 예뻐, 짱”이라고 외친 중국팬의 말에 웃음을 터뜨리기도 했다.



송중기와 2017년 10월 결혼한 송혜교는 지난달 27일 이혼 소식을 전했다. 현재 이혼 절차를 밟고 있으며, 오는 8월 중으로 마무리하겠다는 계획이다.

두 사람은 이혼 후에도 변함 없이 작품 활동을 이어간다. 송중기는 조성희 감독의 영화 ‘승리호’ 촬영을 시작했으며, 송혜교는 이주영 감독의 영화 ‘안나’를 차기작으로 확정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