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강원래, 우주의 중심이라는 아들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원래, 김송이 아들 선이와 함께 방송에 출연했다.

16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는 강원래, 김송 부부와 아들 강선 군이 출연했다.

이날 강원래 아내 김송은 “남편이 예전엔 갑의 자리에 있었다면 지금은 맨바닥이다”며 웃었다.

강원래는 “아이를 얻고 많이 달라졌다. 아이가 태어나기 전에는 시험관 아기를 시도해 힘들었던 적도 있는데 선이가 태어나고 모든 지구의 중심이 선이 위주로 돌아가는 것 같다. 서운하지 않다”고 말했다.

6살 된 아들 선이는 강원래와 붕어빵 얼굴로 시선을 끌었다. 김송은 강원래 닮은 딸을 낳는게 꿈이었다고 밝혔다. 강원래는 “친구들이 ‘넌 못생겨서 아이가 너 닮으면 안된다’ 했는데 닮았어도 예쁘지 않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두 사람은 시험관 시술을 하던 당시를 회상했다. 김송은 “2003년에 결혼식 올리고 임신 성공했다고 했을 때가 10주년 됐을 때다. 그래서 선이의 태명은 선물이다”고 했고 강원래는 “배가 불러오는데도 느껴지지 않고 품에 안았어도 안 느껴졌는데 점점 저를 닮아가는 선이를 보면서 실감이 났다”고 밝혔다.

사진 = KBS 1TV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