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다섯 아이 아빠된다’ 임창정, 제주도 집 공개 “이사한 이유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겸 배우 임창정이 다섯 아이의 아빠가 된다는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그의 제주도 집이 재조명됐다.

최근 방송된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임창정과 그의 가족이 출연했다.

이날 임창정은 제주도로 보금자리를 옮긴 지 2년째라고 밝혔다. 임창정 가족은 제주도에서 두 번째 집으로 이사를 갔다. 임창정은 “원래 살던 집에서 월세로 살았다. 연장이 안 돼 집을 구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가족들에게 ‘제주도 가서 살래’라고 물었더니. 아내도 아이들도 좋아했다. 그래서 꿈을 이루게 된거다”고 설명했다.

한편 임창정은 18세 연하의 비연예인 아내와 지난 2017년 1월 결혼, 넷째 아들을 품에 안았다. 다섯째 임신 소식까지 전해지면서 많은 축하를 받고 있다.

임창정은 현재 미국투어를 준비 중이며, 오는 9월 발매될 앨범 준비와 재킷 촬영 등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