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 혼자 산다’ 화사, 연습생 시절 절친과 피크닉 “자연인 패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마마무 화사가 특별한 피크닉을 떠난다.

19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화사가 어려운 시절을 함께 하며 버팀목이 돼 주었던 절친과 함께 오붓한 피크닉을 떠나 힐링 에너지를 충전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화사는 완벽한 피크닉을 위해 자신만의 소울이 담겨 있는 그릇을 제일 먼저 챙긴다. 그러나 막상 가져온 재료들에 대한 레시피는 모른 채 근거 없는 자신감만 준비한다고. 즉석에서 독창적으로 발명한 요리법으로 만든 음식은 어떤 맛으로 탄생할지 기대를 모은다.

또한 차를 새로 산 화사는 무사고를 기원하기 위한 엉뚱 발랄 고사를 지낸다. 아침부터 눈 뜨자마자 준비한 남다른 준비물들과 독특한 방식으로 지내는 고사는 일반적인 방법보다 2프로 부족한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화사는 18세 연습생 시절부터 알고 지낸 소중한 절친과 마음이 뭉클하는 대화로 훈훈 케미를 선보인다. 강렬했던 화사의 첫인상부터 배고프고 힘들었던 시절 절친에게 매우 고마웠던 에피소드까지 모두 쏟아내 웃음과 감동으로 안방을 가득 채울 예정이다.

‘나 혼자 산다’는 19일 금요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