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터널스’ 마동석, 안젤리나 졸리와 환하게 웃으며..[종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마블리’ 마동석이 마블에 입성했다.

지난 20일(현지시간)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열린 코믹콘에서는 마블 스튜디오 측이 MCU(마블 세니마틱 유니버스)의 페이즈4 라인업을 발표했다.

이날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새로운 ‘페이즈4’를 소개하는 자리에서 마동석은 “돈 리”라는 미국 이름로 호명되자 무대에 올랐다. 마동석이 마블에 입성한다는 공식 발표 인 것. 마동석의 뒤를 이어 안젤리나 졸리가 등장했다.

마동석은 안젤리나 졸리 옆에서 카메라를 향해 환하게 웃었다.

마동석 ‘이터널스’ 출연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역시 마블리”, “너무 축하해요”, “마동석표 마블 영화는 어떤 내용일 지 궁금하다”, “만화도 재밌게 봤는데”, “안젤리나 졸리 옆에서도 멋있네”등 반응을 보였다.

마동석이 출연하는 ‘이터널스’는 수백 만 년 전 인류를 실험하기 위해 지구로 온 셀레스티얼이 만든, 초인적인 힘을 지닌 종족 이터널스의 이야기를 그린다. 마동석은 극 중 길가메시(포갓튼 원) 역을 맡은 것으로 알려졌다. 길가메시는 초인적인 힘을 겸비한 히어로로 토르, 헤라클레스와 맞먹는 능력을 가졌다.

‘이터널스’는 2020년 11월 6일 북미에서 개봉할 예정이다.

사진 = AP연합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