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최정원. “딸에게 수중분만 영상 보여 줬더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정원이 수중분만 방송 영상을 딸에게 보여줬다고 언급했다.

배우 최정원이 최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에서 수중분만을 언급했다.

이날 서장훈은 최정원에 대해 “우리나라 최초 수중분만을 방송으로 하신 분”이라고 소개했다. 지난 2000년 최정원은 SBS ‘생명의 기적’을 통해 딸 수아를 수중분만하는 모습을 방송으로 공개한 바 있다.

서장훈은 “딸이 영상을 보고 펑펑 울었냐”고 물었다. 이에 최정원은 “남편이랑 저랑 딸이 자신이 태어나는 과정의 영상을 궁금해해도 안 보여줬다. 그러다가 첫 생리를 할 때 같이 보게 됐다”고 말문을 열었다.

최정원은 “‘이제 너도 아이를 가질 수 있는 나이고 엄마라는 건 정말 특별한 거니까 몸 잘 관리하고 멋진 여자가 되어라’라고 조언했다. 영상을 다 보고 나니 딸이 펑펑 울더라. 그래서 ‘엄마랑 아빠가 널 낳은 게 감동적이지?’라고 물었더니 외할머니 때문에 눈물이 계속 난다고 하더라. 친정엄마는 수아가 태어난 그 순간에도 저만 보고 있었던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정원은 이어 “엄마가 나를 보며 ‘장하다 우리 딸’ 하면서 쓰다듬는 모습이 감동 스러웠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사진 = SBS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