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샘 오취리 “한국 영주권 취득, 한국 살면서 변한 점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샘 오취리가 최근 한국 영주권 시험에 합격한 소식을 전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대국민 토크쇼-안녕하세요’에서는 래퍼 그리, 샘 오취리, 김새롬, NCT 제노와 재민이 게스트로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샘 오취리는 “최근 시험에 합격해서 이제 한국 사람이 됐다”며 “‘한국 사회의 이해’라는 과목이 있는데, 역사 경제 사회 등 모든 분야가 다 포함됐다. 그 시험에 합격했다”고 자랑했다.

이에 MC 이영자가 “한국 사람처럼 변한 게 있느냐”고 묻자, 샘 오취리는 “이제 나이에 집착을 한다. 외국인 친구에게도 그렇다. 예전에는 전혀 안 그랬는데 이제는 나이를 따지게 되더라”고 말했다. 이어 “형이면 바로 고개를 숙여서 인사하고 동생이면 그냥 ‘반갑다’고 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KBS2 ‘안녕하세요’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