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동상이몽2’ 조현재 아내 박민지 “아기 낳고 싶어서 먼저 프러포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조현재가 프로골퍼 아내 박민정씨와 아들을 최초 공개했다.

2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운명’(이하 ‘동상이몽2’)에는 조현재♥박민정 부부가 첫 등장했다.

출산 7개월 차인 조현재 아내 박민정은 동안 미모로 시선을 모았다. 박민정은 “KLPGA 프로 골프 선수 출신이다. 지금은 한 가정의 엄마로서 아내로서 살고 있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조현재는 “저희 아내는 진국이다. 어릴 때 동성 친구들한테 느낄 수 있는 그런 부분들에 반해 결혼했다”고 밝혔다.

KLPGA 프로 골퍼 출신 박민정은 조현재에게 먼저 프러포즈를 했다고 전했다. 박민정은 “해외 팬미팅 가는 거 빼고는 매일 만났다. 3년 정도 연애를 했을 때 조카가 태어났는데 너무 귀여웠다. 원래 아이를 좋아하는 편이기도 했는데, 남편한테 ‘나 아기를 낳고 싶은데, 오빠가 아빠가 돼줄 생각이 있냐’고 물었다”라며 “결혼 안 할 거면 그만 만나자고, 나는 다른 아빠를 찾아가겠다고 이야기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조현재는 “당시 결혼에 대해 생각해본 적이 없어서 정말 놀랐다”면서 “놓치고 싶지 않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결혼하게 됐다”고 전했다.

박민정은 “결혼할 사람은 그 뒤에서 빛이 난다고 하던데 저는 그 빛을 봤다”며 “같이 살아도 아직도 가끔 그런 빛이 난다. 이 사람이 내 남편인가 싶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날 조현재는 생후 244일차인 아들 우찬을 돌보며 하루를 시작했다. 아내 박민정은 철저하게 건강식 식단을 준비하며 조현재와 아들을 챙겼다.

‘동상이몽2’는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