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모던패밀리’ 이순재 “백일섭 졸혼→합혼 되길” 조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백일섭과 박성광이 미나-필립 부부 덕분에 순식간에 ‘몸짱’으로 거듭났다.

26일 밤 11시 방송하는 MBN ‘모던 패밀리’(기획/제작 MBN, 연출 송성찬)에서 두 사람은 최근 태국 여행을 다녀온 미나, 류필립 부부로부터 깜짝 선물을 받아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평소 류필립이 집에서 잠옷처럼 입어서 화제가 된 ‘식스팩 셔츠’를 백일섭, 박성광을 위해 현지에서 구입해 스튜디오에서 깜짝 증정식을 한 것. 과거 백일섭은 류필립의 ‘식스팩 셔츠’를 보고 탐을 냈는데 이날 ‘취향저격’ 선물에 함박웃음을 지으며 근육질 자태를 드러낸다. 이에 MC 이수근은 “백 선생님, 운동 열심히 하신 것 같다”며 백일섭을 한껏 치켜세운다. 박성광 역시 ‘식스팩 셔츠’를 입고서는 “지금 TV 켜신 시청자 분들이 놀라실 것 같다”며 감탄한다.

이날 현장에는 백일섭의 든든한 형님 이순재도 특별 게스트로 자리했다. 이순재는 졸혼으로 싱글 라이프를 즐기고 있는 아우 백일섭에게 따뜻한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백일섭에게) 졸혼에 대해 물은 적이 없다. 개인의 프라이버시에 관한 부분이기 때문이다. 다만 ‘졸혼’이 아니라, ‘휴혼’ 후 ‘합혼’이 되어서 언젠가 다시 합치길 바란다”며 백일섭을 다독였다. 백일섭은 이순재의 따뜻한 조언에 “나도 몰라, 어떻게 될지”라며, 멋쩍은 웃음을 지었다.

제작진은 “오랜만에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 이순재 씨가 6.25 전쟁 같은 역사 이야기부터 70년대 대배우들의 옛 비화를 너무나 재밌게 해주셔서 모두가 경청하고 집중하는 분위기였다. 63년 연기 인생을 통해 쌓은 철학과 소신을 진정성 있게 전해주셔서 ‘모던 패밀리’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주셨다”고 전했다.

이순재의 관록의 입담 외에도 지난 주 방송에서 큰 화제를 불러일으킨 류필립과 누나 박수지 남매의 두 번째 이야기와, 백일섭의 다이어트 대작전, 박원숙의 건강검진 스토리가 26일 ‘모던 패밀리’를 통해 공개된다.

‘모던 패밀리’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방송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