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혼자산다’ 이시언, 배고팠던 시절 기억하며 추억의 장소로..‘어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시언이 데뷔 전 추억의 장소를 찾아간다.

내일(26일) 방송될 MBC ‘나혼자산다’(기획 김구산/연출 황지영, 이민지)에서는 이시언이 데뷔 10주년 기념으로 고마운 사람들과 함께 뜻깊은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이날 이시언은 데뷔 전 함께 연습실에서 동고동락하며 지냈던 친구를 만난다. 두 사람은 배고팠던 시절 배우의 꿈을 꾸며 마련했던 연습실을 찾아가지만, 기억과 달리 거리는 너무나도 변해버렸다고. 거리마다 깃든 추억들을 떠올리며 도착한 연습실도 많이 변했지만 딱 하나 변하지 않은 공간에 두 사람이 한동안 말을 잊지 못했다고 해 호기심을 유발하고 있다.

특히 이시언은 데뷔 전에 찍었던 오디션 영상을 재현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10년이 지났음에도 대사부터 호흡까지 완벽하게 암기, 당시 영상 안의 모습을 그대로 보여줘 친구를 놀라게 한다고. 또 연습실에서의 추억을 하나하나 떠올리다 뜻밖의 에피소드를 꺼내자 친구가 황당해하며 말을 더듬는다고 해 웃픈(?) 재미를 선사한다.

뿐만 아니라 이시언은 10년 전 자신의 모든 것을 도와줬던 친구에게 보답하기 위한 선물을 준비한다. 드라마 데뷔에 가장 큰 기여를 한 친구에게 “내가 꼭 주고 싶었어”라며 직접 고른 선물을 전달하자 친구가 울컥해 말을 잊지 못한다고. 그의 반응에 이시언도 멋쩍은 듯 농담을 건네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시언의 뜻깊은 10주년 기념 추억 여행은 내일(26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