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제니 비키니, 요트 위에서 도발적인 포즈 ‘드러난 각선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블랙핑크 멤버 제니가 수영복 차림으로 휴가를 즐겼다.

블랙핑크 제니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변과 요트 위에서 휴식을 취하는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민트색 비키니 수영복에 흰 모자를 쓴 블랙핑크 제니는 멀리서도 눈에 띄는 외모를 자랑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호피무늬 슬립 비치 원피스를 입고 각선미를 뽐내고 있다.

한편, 걸그룹 블랙핑크의 ‘킬 디스 러브’(KILL THIS LOVE) 뮤직비디오는 유튜브 5억뷰를 돌파하며 K팝 그룹 최단 시간 기록을 다시 썼다.

25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 뮤직비디오는 공개 111일 만인 이날 오전 1시 38분께 유튜브 조회수 5억 건을 넘겼다. 이로써 블랙핑크는 대표곡 ‘뚜두뚜두’로 세운 K팝 그룹 5억뷰 최단 신기록을 자체 경신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