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우진영 “‘믹스나인’ 데뷔 무산, 전혀 예상 못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우진영이 ‘믹스나인’ 데뷔 무산을 언급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8’에서는 우진영이 참가자로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Mnet ‘프로듀스 X 101’ 시즌2 출연으로 화제를 모은 우진영은 이후 JTBC ‘믹스나인’에 출연해 최종 1위를 기록했다. 하지만 데뷔 무산의 아픔을 겪었다.

우진영은 “데뷔를 설레하며 기다렸는데 굉장히 힘들었다. 나는 데뷔하는 줄 알고 마냥 기다렸기 때문에 데뷔 무산은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고 털어놨다.

우진영은 “사실 20살 이후 행복한 적이 없다. 아버지가 돌아가신 후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했지만 탈락했고, ‘믹스나인’에서는 1위를 했지만 데뷔하지 못했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우진영은 이어 “아이돌 연습생의 ‘쇼미더머니’ 출연을 좋지 않은 시선으로 보실 수 있다. 하지만 이제는 랩으로 내 이야기를 들려드리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우친영은 자신감 넘치는 모습으로 랩 실력을 선보였지만 결국 1차 예선에서 탈락했다.

사진=Mnet ‘쇼미더머니8’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만취여성, 택시기사에 ‘신음소리’ 내다 징역형

법원, 30대 여성에 징역 6개월에 집유 1년 선고신상정보 등록…신상정보 공개·취업 제한은 면제만취한 채 택시를 탔다가 택시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