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라디오스타’ 김가연 “악플러 없애는 방법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라디오스타’ 김가연이 악플러 대응 방법을 공개했다.

최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김경호, 김가연, 박명훈, 안일권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가연은 악플러와 관련된 질문을 받고 “일단 한 놈만 패면 된다. 그러면 다 사라진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본보기가 있어야 한다. ‘나만 아니면 된다’ 이러기 때문에 그 뒤로는 안 한다”고 설명을 더했다. 특히 김가연은 “변호사는 선임하지 않아도 된다”고 나름대로의 꿀팁(?)을 공유했다.

김가연은 “내가 하는 건 형사 소송이다. 민사가 아니다. 악플을 캡처하고 인터넷 고소 접수를 한 뒤에 경찰서에 가서 자료 제출하면 끝이다. 법적으로 벌금을 물게 된다”며 “만약 합의금까지 받고 싶다 하면, 변호사를 선임해서 민사 소송을 하면 된다”고 말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