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쁜 녀석들’ 김아중, 초미니 스커트 입고 ‘명품 각선미’ 과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나쁜녀석들’ 김아중
뉴스1
‘나쁜 녀석들’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김아중이 화제다.

29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점에서 열린 영화 ‘나쁜 녀석들’(감독 손용호) 제작보고회에는 배우 김상중, 마동석, 김아중, 장기용이 참석했다.

이날 김아중은 블랙 크롭탑에 가죽 소재의 미니 스커트를 입고 명품 각선미를 뽐냈다. 섹시한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나쁜 녀석들’은 OCN 드라마 ‘나쁜 녀석들’의 세계관을 공유하는 첫 번째 영화로, 사상 초유의 호송차량 탈주 사건이 발생하고, 사라진 최악의 범죄자들을 잡기 위해 다시 한번 뭉친 나쁜 녀석들의 거침없는 활약을 그린 범죄 오락 액션 영화다.

드라마에서도 활약한 마동석, 김상중이 각각 전설의 주먹 박웅철과 설계자 오구탁으로 출연한다. 또한 김아중과 장기용이 뉴페이스로 합류한다. 김아중은 두뇌 회전이 빠르고 사람 심리를 파악하는 데 탁월한 소질이 있는 감성사기꾼 곽노순으로 분한다. 장기용은 물불 가리지 않는 독종 신입 고유성 역을 맡았다. 오는 9월 개봉 예정.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