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윤정 “7~8개월 만에 10kg 감량, 비법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김윤정이 ‘불타는 청춘’에 출연해 10kg 감량한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했다.

지난 3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새 친구로 배우 김윤정이 합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윤정은 인터넷 쇼핑몰 회사에 출근하고 있다고 밝히며 “회사에 출근하면서 살이 쪘다”고 말했다.

김윤정은 “원래 제가 활동적인 사람인데 가만히 앉아있는 일을 해본 적이 없으니까 출근 3주 만에 5~6kg이 찌더라. 이후로 2년 반 동안 그 몸무게를 유지하면서 살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난해 추석 이후 다이어트를 시작했다. 7~8개월만에 거의 10KG를 감량했다”고 말했다.

김윤정은 다이어트 방법에 대해 “저녁을 안 먹었다. 그리고 홈트레이닝을 했다”고 덧붙였다.

이날 김윤정은 회사로 출근하기 전 치킨집 아르바이트를 했던 사실을 언급하기도 했다. 6개월 정도 치킨집 아르바이트를 했다고 밝힌 김윤정은 “치킨집이 시청 쪽이라 주변에 언론사 건물이 많았다. 알아보는 사람도 있었다. 그 일을 하면서 생각이 든 게 ‘아르바이트를 하는 나를 내 친구들이 창피해 한다면 걔들은 내 친구가 아니다’라는 것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창피하지 않았다. 다른 사람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중요한 게 아니었다”며 “일을 하면서 새롭게 시작할 수 있겠다는 자신감을 끌어올렸다”고 덧붙였다.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