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하트시그널’ 측 “강성욱 출연분 VOD 서비스 중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강성욱이 성폭행 혐의로 징역 5년형을 선고 받고 법정 구속된 가운데, 그가 출연한 채널A ‘하트시그널’ 측이 그가 출연한 VOD 서비스를 중단한다고 밝혔다.

31일 ‘하트시그널’ 측은 강성욱의 보도와 관련해 “‘하트시그널1’ 방송 촬영은 2017년 4월 종료됐다. 그 이후 출연자의 사생활은 제작진이 알 수 없다”며 “‘하트시그널1’의 다시보기(VOD)를 중단했다”고 밝혔다.

한편, 강성욱은 지난 2017년 8월 남자 대학동기와 부산의 한 주점을 찾아 여종업원 2명과 술을 마신 뒤 여성 1명을 성폭행 한 혐의를 받고 있다. 1심에서 징역 5년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된 그는 항소장을 제출했다.

특히 그가 ‘하트시그널’ 방영 중 인기를 얻고 있던 시기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자아냈다.

사진=채널A ‘하트시그널’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