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활 든 모습 포착..실력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이 드라마 속에서 붓 대신 활을 잡는다. 차은우와 박기웅 앞에서 예리한 눈빛으로 과녁을 정조준하고 있는 그의 모습이 공개돼 관심을 집중시킨다.

31일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 측은 방송에 앞서 활시위를 당기는 신세경(구해령)의 모습을 공개했다.

신세경, 차은우, 박기웅(이진)이 출연하는 ‘신입사관 구해령’은 조선의 첫 문제적 여사(女史) 구해령과 반전 모태솔로 왕자 차은우(이림)의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이지훈, 박지현 등 청춘 배우들과 김여진, 김민상, 최덕문, 성지루 등 연기파 배우들이 출연한다.

‘신입사관 구해령’ 8회에서는 여사가 된 신세경이 본격 사관 업무에 돌입했다. 선배 사관들과 궁녀들의 텃세를 온몸으로 받아내며 녹록지 않은 신고식을 치른 신세경이 왕자와 왕세자의 활터 나들이에 동행하고 있어 시선을 끈다.

활쏘기에 한창인 차은우와 박기웅의 모습이 여심을 저격한다. 신세경은 여유 넘치는 표정으로 활시위를 당기고 있는 차은우와 용맹한 눈빛을 뿜어내고 있는 박기웅의 모습을 놓치지 않고 기록하고 있다.

이 가운데 활을 든 신세경의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신세경은 화살을 얹고 활시위를 팽팽하게 잡아당기고 있어 과연 그가 과녁을 맞힐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신입사관 구해령’ 측은 “해령, 이림, 이진의 때아닌 활쏘기 대결이 펼쳐질 예정이다. 해령이 이림, 이진의 대결에 참여하게 됐는지 그리고 세 사람 중 과녁을 명중한 이는 누구일지 본 방송을 통해 확인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MBC ‘신입사관 구해령’은 31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