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나희 “‘미스트롯’ 출연 이후 수입 20배 올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우먼 겸 가수 김나희가 ‘미스트롯’ 출연 이후 달라진 수입을 공개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전진, 최자, 행주, 김나희가 게스트로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나희는 ‘미스트롯’ 출연 이후 수입을 묻자 “정산받았는데 20배 정도 올랐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들은 김구라는 “개그맨들이 보통 한 달에 300~400만 원 정도 받는 거로 알고 있다”고 추측했다. 이에 김나희는 “추정을 잘하시는 거 같다”며 웃었다.

또한 김나희는 한 달에 행사를 몇 개 정도 하냐는 질문에 “캘린더 열었을 때 꽉 차 있는 정도”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