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현빈X손예진 ‘사랑의 불시착’, 8월말 스위스行 ‘기대감 UP’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현빈, 손예진의 재회로 화제를 모은 드라마 tvN 새 주말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가제)이 스위스에서 촬영을 진행한다.

1일 tvN 새 주말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측은 “‘사랑의 불시착’ 팀이 촬영 차 8월 말 스위스로 출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tvN 새 주말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특급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절대극비 러브스토리를 그린다.

현빈은 극중 수려한 외모에 최정예 실력을 갖춘 특급장교 리정혁 역을, 손예진은 대한민국 상위 1% 상속녀 윤세리 역을 맡았다.

두 사람의 캐스팅부터 화제를 모은 ‘사랑의 불시착’은 하반기 tvN 방영 예정이다.

사진=VAST엔터테인먼트,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