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강유미, 오늘(3일) 비공개 결혼 “웃음 코드 잘 맞는 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우먼 강유미(36)가 결혼한다.

강유미는 3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결혼식은 비연예인 신랑을 배려해 비공개로 진행된다.

강유미는 지난 4월 tvN ‘곽승준의 쿨까당’에서 열애 사실을 직접 고백해 화제를 모았다. 이어 5월 자신의 유트브 채널을 통해 “8월에 비공개로 결혼식을 치를 예정이며 가족, 친지만 함께 조촐하게 하려고 한다”고 깜짝 발표한 바 있다.

당시 강유미는 “예비신랑은 지인의 소개로 만났고 정말 저를 아껴주고 부족한 저를 많이 사랑해주는 고마운 분”이라며 “웃음코드가 잘 맞아서 만난지 얼마 안 됐을 때 ‘이 사람이다!’라는 확신이 들었다”라며 예비신랑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결혼식을 하루 앞둔 2일 강유미의 웨딩 화보가 공개되기도 했다. 웨딩화보 속 강유미는 청순하면서 우아한 자태를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강유미는 2002년 KBS ‘한반도 유머 총집합’으로 연예계에 입문했으며, 2004년에는 KBS 19기 공채 개그맨 시험에 합격했다. 이후 KBS 2TV ‘개그콘서트’에서 ‘사랑의 카운셀러’ ‘분장실의 강선생님’ 등을 선보이며 인기를 끌었다. 또한 tvN ‘SNL코리아’,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및 tvN ‘곽승준의 쿨까당’ 등 시사 교양 프로그램에서도 활약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