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의사 요한’ 지성부터 이세영까지, 첫 회식 포착 “환상적 팀워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세병원 마취통증의학과 팀원들이 한자리에 모여 첫 회식을 가진다.

SBS 금토드라마 ‘의사 요한’(극본 김지운, 연출 조수원, 김영환) 측은 8월 3일 지성을 필두로 이세영, 황희, 정민아, 권화운, 오현중, 손산, 이유미 등 마취통증의학과 팀원들이 한자리에 모여 ‘첫 회식’을 갖는 모습을 공개했다.

극중 한세병원 마취통증의학과 차요한 교수를 비롯해 팀원들이 이유준(황희 분)의 식당에 모여 건배를 하며 한마음으로 단합, 회식을 하는 장면. 차요한과 강시영(이세영 분), 이유준, 허준(권화운 분), 홍연진(손산 분), 나경아(이유미 분)가 유쾌하게 웃으며 즐거운 분위기를 이뤄낸 가운데 뒤늦게 나타난 강미래(정민아 분)는 혼자서 굳은 표정을 지어 보인다. 과연 마취통증의학과의 첫 회식에서는 어떤 대화들이 오고 갔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제작진은 “지성을 비롯해 이세영-황희-정민아-권화운-오현중-손산-이유미 등 모두의 환상적인 팀워크가 빛을 발하는 장면”이라며 “긴장감을 잠시 내려놓고 회식의 시간을 가진 마취통증의학과 팀원들이 또 어떤 스펙터클한 사건을 맞이하게 될지 3일 방송분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3일(오늘) 오후 10시 방송.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