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차예련, “많이 지쳤을 것 같다” 김호영 선물에 ‘눈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여자플러스3’ MC 차예련이 녹화도중 눈물을 쏟아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번 주 VCR에서는 김호영이 차예련, 김호영이 자신들의 틈새시간 활용법을 공개한다. 김호영은 친한 친구를 만나 감정 오일 향기 테라피를 받는다. 최근 많은 스케줄을 소화하며 몸과 마음이 피곤하다는 김호영은 자신에게 맞는 오일을 제조하며, 차예련의 오일 제조도 함께 부탁한다.

김호영은 “차예련이 배우로서, 엄마로서, 아내로서 많은 역할을 하면서 지쳤을 것 같다며 잘 하고 있다”고 응원과 위로를 하는 의미에서 오일을 선물한다고 이야기했다. 차예련은 자신의 마음을 알아준 김호영에게 감동하며 녹화도중 눈물이 쏟아낸다.

이어, 김호영은 감정 오일 테라피를 받으며 자신의 감정상태를 딱 알아 맞추는 친구를 보며 화들짝 놀란다. 자신이 아무에게도 말하지 않은 부분까지 캐치해낸다며 감정 오일 테라피의 예지력을 믿는다. 또, 차예련은 요즘 핫한 연남동을 찾는다. 연남동을 처음 방문한다는 그녀는 사람들이 줄을 서서 사간다는 가게를 방문한다. 그녀는 맘에 쏙 드는 아이템들에서 눈을 떼지 못하며 지갑을 활짝 열었다는 후문.그녀가 한 보따리 구매한 아이템은 무엇일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스타일브런치’라는 부제를 가진 ‘여자플러스3’는 매주 3MC의 브런치 모임 속 자유로운 토크와 함께 트렌디하고 스타일리쉬한 정보들을 유쾌하게 풀어내며, 8월 7일 수요일 오전 10시 SBS플러스, 오전 11시 SBS funE, 저녁 9시 SBS MTV에서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