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끼줍쇼’ 윤빛나, 쇼핑몰 CEO 집에서 한 끼 ‘화이트 인테리어 눈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윤빛나 씨가 JTBC ‘한끼줍쇼’에 등장해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강호동, 허재는 7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 쇼핑몰을 운영하는 윤빛나 씨 집에서 한 끼에 성공했다.

쇼핑몰을 한다는 이야기에 다른 곳과의 차이점을 묻자 윤빛나씨는 “제가 디자인 많이 하고 있고, 지금 구매해서 오는 것도 있다”라며 “외국에서 바잉해서 오는 것도 있는데 70% 정도는 자체적으로 제작해요”라고 밝혔다.

또 한때 유니폼 디자인을 한 적이 있다는 말에 허재는 “유니폼을 만들었어요?”라고 반가움을 표현했다. 윤빛나씨는 유니폼 디자인으로 디자인에 첫발을 들였다고 설명했다. 허재는 이에 자신이 생각하는 최고의 유니폼으로 용산고 농구부 유니폼을 꼽아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