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타짜3’ 박정민 “임지연, 열심히 안 하는데 연기 잘해” 폭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타짜3’ 임지연
뉴스1


배우 박정민이니 한예종 동문인 배우 임지연을 극찬했다.

8일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타짜 : 원 아이드 잭(타짜3)’ 제작보고회에는 권오광 감독과 배우 박정민, 최유화, 임지연, 이광수가 참석했다.

▲ 박정민 최유화 임지연 이광수
뉴스1


이날 박정민은 영미 역 캐스팅에 직접 임지연을 추천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제가 가장 먼저 캐스팅이 되고, 감독님과 영미 역할에 대해 얘기를 나누던 중, 갑자기 임지연이 생각 나더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대학교 시절, 제가 연출한 작품에 임지연이 출연한 적이 있다. 임지연이 열심히 안 하는데 연기를 잘했다. 연기 장인으로 소문이 나 있었다”며 “감독님에게 스쳐 지나가듯 말했는데, 그로부터 한 달 뒤에 임지연이 하게 됐다는 연락을 접했다. 무척 기뻤다. 영미와 싱크로율이 굉장히 비슷하다”고 전했다.

임지연은 “데뷔하고 나서 학교 이후 처음 박정민 오빠를 만났다. 학교 다닐 때 싸우고 말다툼 하던 모습이 현장에도 이어졌다. 박정민 오빠가 정말 편했다”고 우정을 과시했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인생을 바꿀 기회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목숨을 건 한판에 올인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박정민, 류승범, 최유화, 우현, 윤제문, 이광수, 임지연, 권해효 등이 출연한다. 오는 9월 11일 개봉.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